오세훈 "서울 바로 세운다"며 불교계 수탁 예산 삭감
오세훈 "서울 바로 세운다"며 불교계 수탁 예산 삭감
  • 조현성 기자
  • 승인 2022.10.05 12:18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계사 "서울마을센터 일방적 종료는 불교계 기만 모독"
오세훈 시장과 서울시가 주민자치 이념 등을 파괴하려는 것을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와 조계사가 막는 퍼포먼스



 

오세훈 서울시장이 '서울시 바로세우기'라며 조계사에 사업 종료를 통보한 서울마을센터 관련, 조계사가 "불교계 모독이자 기만, 우롱"이라고 반발했다.

조계사(주지 지현 스님)와 서울시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는 5일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를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이세용 조계사 종무실장은 경과보고를 하면서 "(오세훈 시장 때인) 지난해 11월 조계사가 서울마을센터를 수탁하면서도 굴욕적이었다. 서울시는 지난 3~8월까지 사업비 지급을 지연하기도 했다. 잦은 감사 등 과도한 행정 요구로 정상적인 사업 진행을 할 수 없었다"고 했다. 

백해영 센터장(서울시 도시재생지원센터)은 연대발언을 통해서 "시민단체 사업에 잘못이 있었다면 고치면 된다. 그러나 서울시는 한해 예산이 44조원이면서 30~40억원에 불과한 마을공동체사업 예산 때문에 서울시가 무너지는 것처럼 하고 있다"고 했다.

윤순철 사무총장(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은 "민주사회는 시민참여 정책을 보장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 사업은 서울시가 권장하고 지원해야할 사업인데 끝내려고 한다. 서울시는 지금이라도 당사자들과 대화에 나서야한다"고 했다.
오세훈 시장과 서울시가 주민자치 이념 등을 파괴하려는 것을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와 조계사가 막는 퍼포먼스

 

오세훈 서울시장이 '서울시 바로세우기'라며 조계사에 사업 종료를 통보한 서울마을센터 관련, 조계사가 "불교계 모독이자 기만, 우롱"이라고 반발했다.

조계사(주지 지현 스님)와 서울시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는 5일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를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이세용 조계사 종무실장은 경과보고를 하면서 "(오세훈 시장 때인) 지난해 11월 조계사가 서울마을센터를 수탁하면서도 굴욕적이었다. 서울시는 지난 3~8월까지 사업비 지급을 지연하기도 했다. 잦은 감사 등 과도한 행정 요구로 정상적인 사업 진행을 할 수 없었다"고 했다. 

백해영 센터장(서울시 도시재생지원센터)은 연대발언을 통해서 "시민단체 사업에 잘못이 있었다면 고치면 된다. 그러나 서울시는 한해 예산이 44조원이면서 30~40억원에 불과한 마을공동체사업 예산 때문에 서울시가 무너지는 것처럼 하고 있다"고 했다.

윤순철 사무총장(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은 "민주사회는 시민참여 정책을 보장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 사업은 서울시가 권장하고 지원해야할 사업인데 끝내려고 한다. 서울시는 지금이라도 당사자들과 대화에 나서야한다"고 했다.

 

이들은 정수 스님(조계사 사회국장)이 낭독한 기자회견문에서 "서울시는 일방적 종료 통보도 모자라 유력일간지를 통해서 도 넘는 모욕적 행태를 자행하기도 했다"고 지적했다.

지난달 30일 <조선일보>는 서울마을센터 일부 부서장을 거론하면서 이전 수탁법인 사람들이 조직을 장악하고 있어 변화가 어렵다는 서울시 측 의견을 보도했다.

조계사는 "장악이라는 표현은 센터 운영을 책임진 조계사 경영권을 무시하는 것"이라고 했다.

조계사는 불법 민간인 사찰을 자행한 당사자 처벌과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 종료방침 철회, 불교계 우롱에 대한 서울시 사과를 촉구했다.

서울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 등은 서울시가 요구 조건을 수용하지 않으면 서울시청 앞 천막농성 등을 할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서울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는 2012년 박원순 전 시장이 마을공동체 사업을 지원하는 조직으로 만들었다. 이 사업은 주민 자치를 활성화해 마을공동체를 회복하자는 취지로 시작됐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지난해 9월 "시민단체들이 서울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를 통해 그들만의 생태계를 확장해 왔다"고 비판했다. 

[불교중심 불교닷컴,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포탕 처 먹는 조계사 중놈들 2022-11-29 11:54:55
계율 제대로 지키고 수행이나 똑바로 해라.

아자씨 2022-11-22 16:39:01
여기저기 보니. 나은건우 진우. 박주호 와 부인 안나 니의 글이. 보이내요. 나은이 ㅈ건우는. 울엄가. 팬인데 자다가도. 번쩍. 요새는. 못봄. 나은이걱정거리있어 해결노력중인데
또 나은님걱정거리. 있네요. 국민학셍떼 울엄마아프지 말라고. 한ㅇ기억이ㅊ납니다

약왕 약상보살님이시요. 이번에도 소리소문앖이. 도와주셔요. 대구어느분처럼. 나은이 찾으면. 나은. 엄마님찾을거여요. 컴ㅇㅔ서는. With. Anna. 박주호님이 남편이여요

돌쭝 2022-10-17 04:03:55
중놈들아 앞가림도 못하는것들이 떼만쓰지말고 자승이나 어찌해봐라.

이번엔 2022-10-05 12:28:36
정권의 불교탄압이라고 전종단적 승려대회 개최 안하나요..??

  • 서울특별시 종로구 인사동11길 16 대형빌딩 4층
  • 대표전화 : (02) 734-7336
  • 팩스 : (02) 6280-25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 대표 : 이석만
  •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법인명 : 불교닷컴
  • 제호 : 불교닷컴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18-04-05
  • 발행일 : 2006-01-21
  • 발행인 : 이석만
  • 편집인 : 이석만
  • 불교닷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불교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
ND소프트